거인과 함께하는 산책 Regimental standard

거인과 함께하는 산책

고귀한 가문의 기사들이 여러분에게 도움을 청한다!

바로 그거다, 제군.
커다란 전투 장비가 아무리 많더라도,
자네들과 자네들의 믿음직스런 라즈건(Lasgun)이 없이 승리할 수 없다.

작전 상황에 따라 제군들은 나이트(Knight)와 함께 전장에 파병되는 경우가 있다.
그런 상황에서는 반드시 두 가지 사항을 명심하고 있어야 한다.

첫번째로 명심할 점은 벼랑끝에 몰린 적들의 공격은 필사적(必死的)이라는 것이다.
그들은 아마 상대적으로 취약한 나이트(Knight) 각부(脚部)에 자살공격도 서슴치 않을 것이다.

모든 작전 상황에서 나이트(Knight)는
목숨을 걸고 근접전에 모든 것을 거는 적의 돌격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받아야만 한다.
제군들은 나이트(Knight) 각부(脚部)에 방어선을 형성하고
반드시 나이트(Knight)를 지켜내야만 한다.
물론 제군들은 반드시 자신이 나이트(Knight) 기동범위 내에 있는 지에
항상 주의를 기울여 아군 나이트(Knight)의 발에 밟히지 않는 위치에서 임무를 수행해야 한다.

만약 제군들이나 혹은 제군들의 동료가 나이트(Knight)의 발에 짓밟히거나 혹은 불구가 되었다면,
가만히 상황을 곱씹어 보자.
이성적인 제군들은 아마도 모든 것이
제대로 주의를 기울이지 않은 자기책임이라는 결론에 쉽게 도달 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항상 방심하지 않고 기민하게 움직이는 자들만이 내일 또 전쟁터에 나갈 수 있다(**).


두번째로 명심할 점은 적들은 겁장이라는 사실이다.
그들은 건물 잔해, 혹은 충분한 엄폐(掩蔽)를 제공하는 것이라면
무엇이라도 이용해 숨으려 할 것이다.
만약 의심되는 곳이 있다면, 제군들은 즉시 달려가 해당 장소의 위험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위협적인 상황이 확인되었다면, 제군들은 즉시 절대 해당 위협을 혼자 해결하려 하면 안된다.

나이트(Knight)의 전술적 가치는
제군들의 서투른 제압능력에 그 운명을 맡기기에는 너무 높기 때문이다.
위협을 직접 제거하는 대신에, 나이트(Knight)와 지원 부대에게 현 위치를 통보하고,
모든 화력을 이용한 지원 사격을 요청해야 한다.

화력 지원 요청이 끝났다면,
제군들은 나이트(Knight)가 해당 지역을 쑥대밭으로 만들기 전에
즉각 안전한 엄폐물 뒤로 피하도록 한다.
만약 적절한 엄폐물이 없다면, 수그리고 황제 폐하께 보호를 요청하는 기도를 읊도록 한다.
모든 살아남을 가치가 있는 가드맨(Guardsman)들은 황제 폐하께서 보우(保佑)하실지니.

다시 한번 말하지만 절대, 절대로 긴장을 풀지 않도록 한다.
나이트(Knight)는 황제 폐하의 힘을 상징하는 상서로운 표상(表象)이기 때문에,
이들의 장엄한 외형(外形)이 경외심을 일으키는 것은 사실이지만,
필요 이상으로 놀라거나 주의를 빼앗기지 마라.
제군들의 산만함은 곧 제군들 자신이나 동료의 목숨을 위태롭게 할 수 있다.

고로 일정 시간 이상,
나이트(Knight) 옆에서 당혹감에 휩싸여 입을 벌린채
아연실색(啞然失色)하고 있는 자는 즉결 처분한다.

오늘의 명언:
승리는 가장 큰 화기(火器)를 다루는 자에게 주어진다.


(*주1) : * 이 주장은 생존한 세 명의 나이트(Knight) 조종사들을 통해 확인 되었습니다.
사망한 조종사들은 자발적으로 조사에 응하지 않아 통계에서 제외되었습니다.
때문에 (사망자를 제외한) 통계상 생존률은 100%입니다.

(**주2) : ** 전투가 종료되면 주특기가 화염 방사기인 병사들은
나이트(Knight) 각부(脚部)에 들러붙은 아군과 적군의 시체를 처리하는 보직에 종사해야 합니다.
이들의 노고를 줄여주고 싶다면, 밟히지 않도록 노력하십시오.

------------------------------------------------------------------------------------------------------------------------

2016년 4월 20일에 Regimental standard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생존자들 중에 생존자를 확인하는 기적의 생존률 조사, 기사단의 생존률은 오늘도 100%입니다.

------------------------------------------------------------------------------------------------------------------------
상당량의 의역과 오역이 섞여 있습니다.
번역방식도 주관적으로 되어 있습니다.
타인을 불쾌하게 만들었다면 죄송합니다.

덧글

  • 무명병사 2018/08/27 09:11 # 답글

    나이트보면서 "우와 쩐다..."하고 5초간 서 있다면 "너 사형" (...)
  • Lapis 2018/08/27 11:58 #

    하지만 과연 지켜질까요.
    신병들 대부분 보면서 "우왕"하고 있을 텐데 말이죠.
  • 무명병사 2018/08/27 12:21 #

    솔직히 커미사르도 같이 우왕 하고 있을 것 같습니다. + 케인이라면 기념사진 한 방 박으실지도. (...)
댓글 입력 영역